BLOG ARTICLE 사전 | 2 ARTICLE FOUND

  1. 2009.05.28 App들 업그레이드 (2)
  2. 2009.05.01 사전 어플리케이션

어제 7개의 사전 어플을 등록/업그레이드 하면서 25개 사전의 업그레이드를 완료했습니다. 아직 리뷰중인 것들도 있지만, 제 터치에 등록된 사전들을 보고 있으면 기분이 좋아집니다.


그동안 버그수정이나 자잘한 오류로 개개의 사전을 업그레이드 한적은 있지만 대대적으로 업그레이드를 한 것은 이번이 처음입니다. 개발능력은 갈수록 퇴하하고 등록하는 기술만 나날이 발전하고 있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1.5 버젼으로 오면서 아이콘과 초기화면, 탭버튼 디자인과 함께 퀴즈를 추가하였습니다.


하루에 10개씩 문제를 풀수 있고 결과가 저장되는 흔한 기능입니다.

몇일전에 컨텐츠 업체로 부터 음성파일을 받았지만 다음주부터 작업을 할려고 합니다. 갯수가 많아 아무래도 파일을 합치고 기존 데이터와 매칭하는 툴을 만들어야 할 것 같네요. 간단한 프로그램이지만 아주 오랫만에 맥용 어플을 만들어 볼 것 같습니다.


또 하나, 저번주에 스모킹 카운터란 흡연횟수를 세는 어플을 업그레이드 하였습니다. 이 역시 기존에 버그 수정으로 업그레이드를 한적은 있지만 기능추가는 처음입니다.

사용해 보면서 항상 보기에 밋밋하고 카운터 본연의 기능이 미약한 것 같아서 디자인을 변경하고 캐릭터가 간단한 정보들을 번갈아 가며 알려 주는 기능을 추가했습니다. 내부적으로는 cocos2d로 교체해서 1세대 사용자분들도 이전 보다는 쾌적하게 사용할 수 있을 것 같습니다. 그외에 카운터가 올라 갈때 효과와 함께 '찰칵'하는 효과음을 추가했습니다.

사실 이 어플은 현재 앱스토어에서 하루에 1~5개 정도밖에 팔리지 않습니다. 하지만 이번 업그레이드는 개인적인 만족감이 크고요. 많지는 않지만 업그레이드되어 좋아할 전세계 각국의 골초들을 생각하면 기분이 좋아집니다.


소스공개 및 앱스토어 테스트라는 불순한 의도로 올린 액션카운터라는 것이 있는데, 얘는 참 아무리 봐도 난감합니다. 올린지 20일 동안 한 40개 정도 팔렸고 지금은 몇일에 한번씩 구매하는 분들이 계십니다.

클릭하면 숫자는 올라가니 어떤 카운터로는 쓸 수 있겠지만, 이런 정체불명의 목적없는 어플을 구입하는 호기심이 많은 분들에게 죄송합니다. 그래서 어떤식으로든지 쓸 수 있도록 업그레이드를 할려고 하는데, 기존 형식을 유지하면서는 답이 안나오고 있습니다.

내릴까 하다가 기존 구입자들을 위한 업그레이드를 한번 해볼려고 합니다. 조만간 머리를 짜내 쓸 수 있도록 만들어야 겠네요. 하지만 대부분의 사용자 기기에서 지워져 있을 것이라는 게 문제입니다.

처음 버젼들을 급하게 올려 늘 부끄럽고 마음에 걸렸습니다. 하지만 업그레이드를 하고 어느 정도 쓸만하게 되었다는 자평을 하고 나니 조금 괜찮아졌습니다. 앱스토어의 어플들은 가격도 저렴하고 소모품이란 인식도 있습니다. 개인적으로는 터치용 App도 어차피 어플리케이션이고 어플리케이션에 있어서는 버젼업을 해가며 완성도를 높이는 것이 중요하다고 생각됩니다.

사전이야 한계가 있겠지만 스모킹 카운터는 키보드 칠 힘이 남아 있을 때까지 업그레이드를 해볼려고 합니다. ^^;


문득 블로그의 글수를 보니 199로 되어 있어 200개를 채워 볼려는 생각으로 키보드를 두들기고 있습니다. 2007년 5월 4일에 처음으로 글을 썼으니 벌써 2년이 다되어 가네요. 중간에 애플의 아이폰과 앱스토어가 나오면서 여러 재미있는 일들도 많이 생긴 것 같고요.

개인적으로 앱스토어와 관련되어 가장 큰 일은 좋은 분을 만나 여러개의 어플을 올려 보았다는 것입니다. 현재 22개가 등록되어 있고 2개가 리뷰중입니다. 물론 사전이라 각 국가별 데이터베이스와 언어별로 약간의 커스터마이징 작업이 있었지만 거의 한 어플이나 다름없는 것 같습니다. 어쨋든 이 어플 덕분에 여러나라의 앱스토어들을 보고 좋은 경험을 가질 수 있었습니다. 가본적도 없는 여러 나라에서 팔린 다는 것이 처음엔 신기하였습니다.


현재는 1.0 버젼을 모두 올렸고 퀴즈 기능을 추가하는 작업을 하고 있습니다. 중급자용 영영-타국어 사전이기 때문에 대명사등이 없고 25,000개의 표제어와 30,000개 정도의 예제를 가지고 있습니다.

그렇기 때문에 향후 퀴즈기능을 고려하여 레퍼런스 카테고리가 아닌 에듀케이션 카테고리에 등록하였습니다.

퀴즈 이후에는 지역별 패키지와 발음 MP3를 추가할 계획입니다. 아르바이트보다는 취미생활로 생각하고 있기 때문에 천천히 업그레이드 할 생각입니다. 같이 하시는 분과도 의견이 잘 맞아 작업도 아주 즐겁고요.

첫 사전을 올린지 석달이 좀 지났으니 아직은 앱스토어에 대해 이렇다 저렇다 이야기할만한 상황은 아닌 것 같고요. 좀 더 경험을 쌓게되면 앱스토어에 관련된 이야기들도 많이 해볼려고 합니다.

'App Store' 카테고리의 다른 글

앱스토어에 대한 소고 - 1  (4) 2009.05.09
앱스토어에 대한 소고 - 2  (10) 2009.05.09
사전 어플리케이션  (0) 2009.05.01
아이폰 App - Action Counter  (26) 2009.04.30
스모킹 카운터 1.2 버그  (0) 2009.03.18
Smoking Counter 등록 완료  (64) 2009.03.0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