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LOG ARTICLE 좋다 | 1 ARTICLE FOUND

  1. 2008.05.14 맥북을 구입했습니다 (8)

사용자 삽입 이미지
저번 주에 인터넷에서 구입을 하고 어제 저녁에 받았습니다. 2.4GHz 흰색으로 구입했는데 받아 보니 역시나 이쁘네요. 단아 하다는 느낌이 들었습니다.

저같은 중년 아저씨는 검은색이 더 어울릴 것 같은데 맥은 흰색이 라는 생각으로 선택했습니다.

이것 저것 만져 보고 달라진 레오퍼드를 살펴 보는라 어제는 거의 밤을 새웠습니다. 아들녀석이 포토부스를 너무 재밌어 해서 서로 해볼려고 싸웠습니다. 오늘 아침에도 눈뜨자 마자 맥북을 만지고 있더군요. 빨리 Wii를 사서 녀석의 관심을 돌려야 할 것 같습니다.

노트북을 많이 써 본 편은 아니지만 여지껏 구입한 노트북중에 가격대비 가장 만족도가 높은 것 같습니다. 다만 에이샵에서 들어 본적은 있는데 실제 들고 다녀 보니 약간 무겁게 느껴지긴 합니다. 이전 맥 미니처럼 메모리 추가하고 하드도 빠른 것으로 교체할려고 했는데 막상 써보니 그다지 업그레이드의 필요성을 못 느끼겠네요. 지금까지는 부트캠프를 사용하지 않았는데 이번엔 VS를 위해서 써볼려고 합니다. 사용해보고 별 무리 없으면 업그레이드 없이 그냥 쓰기로 했습니다.

이것저것 설치하고 설정하는라 아직 Xcode와 다른 개발툴들은 못 써봤는데 많이 기대가 됩니다. 맥북 하나로 아침부터 아이처럼 기분이 좋아 계속 싱글벙글 해서 있으니 한편으론 나이 값을 못한다는 생각도 듭니다. ^^

'이야기들 > 소소한 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맥세이프 전원 아답터  (6) 2008.05.20
요즘 근황...  (2) 2008.05.19
맥북을 구입했습니다  (8) 2008.05.14
부러운 애플의 건방짐  (4) 2008.05.07
블로그 첫 돌을 넘겼습니다  (16) 2008.05.06
오~ 파이어폭스3 좋네요  (16) 2008.04.04